#韓語教室每日打卡[超話]#
韓語春節俗語:처가집 세배는 앵두꽃을 꺾어 가지고 간다.
折枝櫻桃花帶去丈母娘家拜年。用來揶揄正月初著急去岳父母家拜年的人。

通常人們都會在年初拜年,然而等到春天櫻桃開花了再去岳父母家拜年便顯得十分不符合禮節。但岳父母可以理解年初兒女們的忙碌,不太會因拜年來晚了而感到十分心寒。這一俗語一般用來揶揄正月初急著去岳父母家拜年的人。

類似的俗語還有「처가집 세배는 보름 세고 간다(過半個月再去娘家拜年)」、「처가집 세배는 보리누름에 간다(等到大麥黃了再去娘家拜年)」、「처가집 세배는 살구꽃 따 가지고 간다(折枝杏花去娘家拜年)」、「처가집 세배는 한식 지나서 간다(過了寒食節再去娘家拜年)」……

LINE it!
回頁頂